여백
> COMPANY > 창업
구로구, 중장년 창업 지원 나선다

벤처기업협회와 손잡고 27일 중장년 창업지원센터 개관 만 40~55세 예비창업자 대상으로 교육, 사무공간 등 제공 서울 구로구가 (사)벤처기업협회 서울벤처인큐베이터(SVI)와 손잡고 중장년 창업 지원에 나선다. 구로구는 사회 경험이 풍부하고 창업이 가장 활발한 40대 중장년층의 창업을 지원하기 위해 다음 달부터 중장년 창업지원센터를 운영한다고 27일 밝혔다. 지원 대상은 만 40세 이상에서 55세 이하 예비 창업자 또는 1년 미만의 초기 창업기업으로 구로구 거주자(주민등록지 기준)가 우선 선발된다. 지원 분야는 모바일, IT융·복합, 문화콘텐츠 등 지식서비스업이다. 구로구는 기수별로 20명씩 선발해 6개월씩 지원할 방침이다. 서울디지털산업단지 마리오타워 8층에 위치하는 중장년 창업지원센터는 전용면적 140㎡ 규모로 사무실, 회의실, 휴게실 등을 갖췄다. 센터는 ▲창업 교육 ▲코칭 상담 및 멘토링 프로그램 ▲법무·세무·경영 컨설팅 ▲전담 매니저의 보육 프로그램 등 창업 운영 프로그램을 지원한다. 사무 공간(1인 7㎡), 회의실, 휴게실 등 창업 준비 공간도 제공한다. 구로구는 지난 3일 (사)벤처기업협회와 센터 운영을 위한 협약을 체결하고 총 사업비 1억 원을 반반씩 부담키로 했다.

전희진편집장  |  hsmile@econovill.com  |  승인 2014.01.27  10:52:08
전희진편집장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중장년, #벤처기업협회, #40대, #55세, #구로구, #서울벤처인큐베이터, #예비 창업자, #중장년 창업, #중장년 창업지원센터, #창업, #창업 프로그램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