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CAR > 모터쇼
[2016 디트로이트모터쇼] 지프, 전 모델 ‘75주년 스페셜 에디션’ 공개
▲ 사진 = FCA코리아

FCA그룹의 정통 SUV 브랜드인 지프는 11일(미국 시간) 프레스 데이(Press Day)를 시작으로 미국 디트로이트 코보 센터(Cobo Center)에서 개막하는 ‘2016 북미 국제 오토쇼(North America International Auto Show)’에서 전 라인업에 걸친 75주년 기념 스페셜 에디션을 공개했다.

지프 브랜드는 1941년 최초의 지프차 윌리스 MB를 선보인 이래 최강의 오프로드 성능과 자유와 모험을 상징하는 SUV 브랜드로서 전세계인의 뜨거운 사랑과 관심을 받아 왔다. 특히, 올해 탄생 75주년을 맞은 지프 브랜드는 강력한 4x4 성능과 세계적인 수준의 품질, 고품격 온로드 성능을 모두 갖춘 대표적인 SUV 브랜드로 자리잡고 있다.

이번에 공개된 지프 75주년 스페셜 에디션은 모델에 따라 사지 그린(Sarge Green 랭글러), 레콘 그린(Recon Green 그랜드 체로키, 체로키), 정글 그린(Jungle Green 레니게이드) 등 지프 특유의 그린 계열 색상이 적용되었고 브론즈 휠, 75주년 기념 배지, 전좌석에 새겨진 75주년 기념 로고 등 지프의 헤리티지를 강조한 디자인 요소들이 적용됐다.

▲ 랭글러 75주년 에디션 / 사진 = FCA코리아

랭글러 75주년 스페셜 에디션은 17인치 휠, 전후면 견인고리, 지프 배지, 전후방 범퍼는 유광의 브론즈 컬러로 포인트를 주었고, 환풍 기능을 하는 파워돔 후드, 스포츠 메쉬 인서트와 스티치로 마감 처리된 가죽 열선 시트, 락 레일과 2.72:1의 로우-레인지(low-range) 기어비의 강력한 오프로드 성능을 제공한다.

그랜드 체로키 75주년 스페셜 에디션은 프론트 페시아, 그릴, 헤드램프를 새롭게 디자인했고, 18인치(또는 20인치) 휠, 견인 고리, 안개등 베젤, 하단 범퍼 아플리케, 루프 레일, 루프 배지 등에 유광 브론즈 색상을 적용해 프리미엄 대형 SUV의 세련미를 더 했다.

▲ 그랜드체로키 75주년 에디션 / 사진 = FCA코리아

체로키 75주년 스페셜 에디션은 새로운 18인치 휠과 75주년 배지 등에 브론즈 색상이 적용됐고, 듀얼 패널 선루프, 8.4인치 터치스크린 등이 기본 사양으로 제공된다.

레니게이드 75주년 스페셜 에디션은 정글 그린, 알파인 화이트, 오마하 오렌지 등 다양한 외부 컬러가 제공되며, 새로운 18인치 휠, 그릴 서라운딩, 루프랙, 테일 램프 아플리케, 후방 범퍼, 배지 등에 브론즈 색상이 적용되었다.

▲ 레니게이드 75주년 에디션 / 사진 = FCA코리아

컴패스 75주년 스페셜 에디션은 18인치 휠, 루프 레일, 전면 범퍼, 75주년 배지 등에 브론즈 색상이 적용되었고, 2.4L 엔진과 6단 자동변속기, 파워 선루프, 리모트 스타트, 가죽 스티어링 휠 등이 기본 사양으로 제공된다.

여헌우 기자  |  yes1677@econovill.com  |  승인 2016.01.12  14:59:22
여헌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