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NEWS > 코로나19
[코로나19] 일본 도쿄, 신규 확진 463명…"긴급사태 선언 검토"도쿄도 누적 확진자 1만2691명
이틀 연속 최고치 기록 경신
▲ 31일 NHK방송에 따르면 이날 도쿄에서 463명의 신규 확진자가 발생했다. 이에 따라 도쿄 내 누적 확진자 수는 1만2691명으로 집계됐다. 출처=뉴시스

[이코노믹리뷰=곽예지 기자] 일본 수도 도쿄도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400명을 넘어섰다.

31일 NHK방송에 따르면 이날 도쿄에서 463명의 신규 확진자가 발생했다. 이에 따라 도쿄 내 누적 확진자 수는 1만2691명으로 집계됐다.

이전 최고 기록은 전날(30일) 367명으로 이틀 연속 최대치를 기록했다.

이달 도쿄도의 확진자는 6466명으로, 전체 누적 확진자의 절반 이상이 한달 내 발생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 같이 확산세에 도쿄도는 다음달 3~31일까지 주류를 제공하는 음식점과 노래방에 영업시간을 오후 10시까지로 단축을 요청했다.

이 같이 코로나19 확산세가 가파름에도 불구하고 일본 정부는 긴급사태 재선언에 있어 부정적인 의견을 가지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코이케 도쿄도 지사 이날 기자회견에서 “현재 상황을 감염 확산 ‘제2파’로 규정하고, 도쿄도 차원의 긴급사태 선언 발령을 검토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한편 전날(30일) 일본 전국에서 발생한 1301명의 신규 확진자는 도쿄도 367명, 오사카부 190명 등에서 발생했다.

곽예지 기자  |  yk13@econovill.com  |  승인 2020.07.31  17:00:27
곽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이코노믹리뷰, #곽예지, #일본, #도쿄, #오사카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