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 INVEST > 금융
오렌지라이프, ‘오렌지 큐브 종합건강상해보험’ 출시비갱신형특약 보험료 안올라
▲ (오렌지라이프 제공)

[이코노믹리뷰=진종식 기자] 오렌지라이프가 비갱신형 특약으로 보험료는 오르지 않고 진단비, 수술비, 입원비 등을 선택해 보장하는 ‘오렌지 큐브 종합건강상해보험’(무배당, 해지환급금 미지급형)을 출시했다.

무배당 ‘오렌지 큐브 종합건강상해보험’은 건강보험을 선호하고 가족력과 생애주기, 라이프스타일 등에 따른 맞춤형 보장을 원하는 최근의 소비자 성향을 반영한 상품이다. 고객이 원하는 보장만을 선택해 합리적인 보험료로 다양한 보장을 받을 수 있도록 가성비와 가심비를 높인 점이 가장 큰 특징이다.

재해장해보장을 주계약으로 구성해 건강 보장에 집중할 수 있도록 했다. 진단보장특약 12종, 입원보장특약 3종, 수술보장특약 4종과 사망보장·질병장해보장특약 3종까지 모두 22종의 특약을 갖췄다. 주계약을 포함한 17종의 특약은 보험료가 오르지 않는 비갱신형 상품이며 이 중 주계약과 15종 특약은 최대 종신까지 보장 받을 수 있다.

암, 치매, 당뇨, 입원, 수술 등 살아있을 때 받는 보장을 강화했다. 일반암진단특약에 가입해 일반암으로 진단 시 최대 5000만 원까지 보장한다. 남녀특정암진단특약에 가입해 유방암, 전립선암 등 남녀 생식기암 진단 시 일반암과 동일하게 최대 5000만원까지 보장한다.(최초 1회에 한함)

치매진단특약은 경도치매부터 중증치매까지 진단비를 지급하고(2년 면책, 최초 1회에 한함) 당뇨관리특약과 당뇨강화4대질병특약은 당뇨병과 관련 질병까지 함께 보장한다.

중환자실 입원급여금을 보장하는 중환자실입원특약과 수술 종류에 상관없이 최대 40만원을 정액으로 보장하는 수술플러스특약(연 1회에 한함)을 신규 탑재하는 등 실질적인 보장도 더했다.

암생활자금특약, 골절깁스치료특약, 질병장해특약과 입원특약 3종, 수술특약 4종까지 더해 치료비와 암 생활자금까지 대비할 수 있도록 했다.

1종(실속형) ‘해지환급금 미지급형’을 선택하면 보험료 납입기간 중에는 해지환급금이 없는 대신 2종(표준형)보다 적은 보험료로 동일한 보장을 받을 수 있다. 납입완료 후 1종과 2종의 해지환급금은 동일하다.

가입나이는 만 15세부터 최대 70세까지이며 보험료 할증인수를 확대 적용해 유병자 고객의 수용력을 높였다.

박재우 오렌지라이프 상무는 “이 상품은 지금까지의 정형화된 보험의 틀을 깨고 고객이 원하는 대로 조립할 수 있는 DIY(Do It Yourself)보험”이라며 “기존 보험을 가입한 고객은 부족한 보장을 업그레이드하고 보험이 없는 고객은 필요한 보장만 골라 가입할 수 있게 하는 등 가성비와 가심비를 높였다”고 말했다.

진종식 기자  |  godmind55@econovill.com  |  승인 2020.05.23  09:25:49
진종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태그]

#이코노믹리뷰, #진종식, #치매, #세부, #수용

[관련기사]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여백
여백
전문가 칼럼
동영상
PREV NEXT
여백
포토뉴스
여백